서브컨텐츠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해운대구청 로고 해운대구의회

주 메뉴 열기

편지쓰기

글렌데일시 소녀상을 응원해주세요.

글렌데일시 중앙도서관 잔디밭에 있는 평화의 소녀상을 아십니까!
2013년 7월 해외 지역 최초로 설치된 소녀상입니다. 글렌데일시는 인구 20만의 LA카운티 내 인구순위 3위인 자치시
(한국으로치면 자치구)입니다.

소녀상 설치후 일본인(재미일본인)들은 백악관 홈페이지에 철거 청원을 올리고, 지속적으로 글렌데일 시장에게 철거를 요구하는 전화와 편지를 보내고 있습니다. 일본 정부가 글렌데일시에 대규모 투자를 제안하기도 했답니다.
글렌데일 시장은 이러한 일본의 행동을 해운대구의회 의원들에게 설명하면서 한국정부 및 지자체의 소녀상을 지키기 위한 관심을 촉구하였습니다.

글렌데일시 소녀상

이에 해운대구의회는 우호협력도시 관계를 맺은 글렌데일시와의 교류사업의 일환으로 글렌데일시 중앙도서관 한국서적 보내기와 감사편지 보내기 운동을 하고있습니다. 관심있는 구민여러분의 많은 참여 바랍니다.

PS> 기본적인 감사 표현 및 소녀상 관련 문장은 영문으로 해주시면, 더욱더 좋을 것 같습니다.
기본표현은 게시판의 “글레데일 시장 이야기”를 참고해 주세요.


Dear Glendale citizens

편지쓰기 게시물 상세 정보
작성자 김OO 작성일 2019.08.13
편지 내용 Dear Glendale citizens,
Hello, I am Kim Ri Hyun, a middle school student in Korea.
The United States, where the city of Glendane belongs, was colonized.
Our country was also colonized by other countries and almost lost its culture and spirit.
And many people, especially victims of sex in the country used as slaves.
Japanese military sexual slavery, which at least not even protected basic rights of human beings, of course deserve you.
And it was Glendale, California, where the first Peace Girls Statue was built overseas.
Its a great pleasure for me and my family to visit here in person.
The Statue of Peace is a symbol of greater significance to the people of our country.
Thank you very much for your efforts in every moment of the establishment and observance of the statue of the citizens of Glendale have
I am also a citizen of our country, and as a citizen of Glendale, I am a citizen of the world.
I will not turn a deaf ear to others suffering or be silent.
I will never forget the pain of countless victims of violence, comforting those who have been turned away and working for world peace.
Please continue to support and encourage many people who want peace from humanity through the statue of the girl of peace.
I pray all of you, citizens of Glendale, a beautiful city, to live a happy life. Thank you very much for protecting the Peace Girl statue.
Glendale citizens, always be happy!

2019. 8. 3
Kim Ri-hyun to Visit Glendale from Korea


글렌데일 시민 여러분께
안녕하세요? 나는 한국의 중학생인 김리현입니다.
글렌데인 시가 속해있는 이 미국도 식민지배를 당하던 시절이 있었지요.
우리 나라 또한 다른 나라에 의해 식민지배를 당하며 민족의 문화와 정신이 없어질 뻔하였습니다.
그리고 그 나라에 의해 희생된 많은 사람들, 특히 성노예로 이용되며
인간이라면 당연히 누려야 할 최소한의 기본권조차 지켜지지 못하였던 위안부의 할머니들이 계십니다.
그리고 해외에 최초로 평화의 소녀상이 세워진곳은 이곳 캘리포니아주의 글렌데일입니다.
이곳을 직접 방문하는 것이 저와 제 가족들에게는 큰 기쁨입니다.
평화의 소녀상은 우리 나라 사람들에게는 특히나 더 큰 의미가 있는 상징물입니다.
글렌데일 시민 여러분께서 평화의 소녀상을 세우고 지켜나가는 모든 순간들에 많은 노력을 기울여 주시는 점, 정말 감사드립니다.
저 또한 우리 나라의 국민으로서, 글렌데일 시민 여러분과 마찬가지로 세계의 여러 문제들에
귀기울이고 타인의 고통에 외면하거나 침묵하지 않겠습니다.
폭력에 희생당한 수많은 사람들의 아픔을 절대 잊지 않고 되새기며, 외면당한 사람들을 위로하고 세계평화를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앞으로도 평화의 소녀상을 통해 인류의 평화를 바라는 간절한 마음이 많은 사람들에게 전해지도록 꾸준한 관심과 격려 부탁드립니다.
아름다운 도시 글렌데일의 시민 여러분 모두가 행복한 삶을 살아가기를 기도하겠습니다. 평화의 소녀상을 지켜주셔서 정말 감사드립니다.
글렌데일 시민 여러분, 언제나 행복하세요!

2019. 8. 3
대한민국에서 글렌데일을 찾아온 김리현
방문자 통계
===DOM_0000007